무료섹스페티쉬 진돗개동영상보기 공포방


무료섹스페티쉬 진돗개동영상보기 공포방

‘중도실용’정책 표방 후 상승곡선을 타던 이명박 대통령의 국정운영 지지율이 중도층 이탈을 중심으로 하락국면에 접어들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와 주목된다.
지난 26일 발표된 동아시아연구원(EAI)과 한국리서치 정기 여론조사 결과, 이 대통령 국정운영 지지율은 41.8%인 것으로 나타났다.

  1. 헨타이망가다 레트로섹스 야하동영상무료
  2. 핫픽스 란제리인형 코피터지는옆태 직찍
  3. 만화책무료 폰쌕 린 국보급뒷태로한 니




특히 이념성향별로 중도층의 민심이반 현상이 두드러졌다. 보수층의 지지율은 지난달 51.4%에서 56.1%로 4.7%p가 상승했지만 중도층은 전달에 비해 무려 7.7%p가 하락한 39.3%를 기록했다. 진보층에서의 지지율도 큰 폭(31.5%→23.7%)으로 하락했다.
 
동아시아연구원 측은 “지지율이 상승세를 멈추고 정체국면으로 접어들게 된 것은 경제적 요인보다는 정치적 불신이나 통치 스타일에 대한 불만 등 비(非)경제적 요인이 크게 작용하고 있다”면서 “보수ㆍ진보층 사이의 인식의 차이가 다시 벌어지는 등 이명박 정부를 바라 보는 이념적 양극화 현상이 심화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연구소 측은 또 “지난 인사청문회 국면에서 드러난 주요 인사들의 탈법ㆍ편법 논란, 개그맨 김제동 씨와 손석희 교수 등 정부에 비판적인 인사들의 방송하차 등이 독선적인 국정운영으로 돌아가는 게 아니냐는 우려를 자극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같은 기관의 전달 조사결과에 비해 2. 무료섹스페티쉬 진돗개동영상보기 공포방 7%p가 하락한 수치다. 무료섹스페티쉬 진돗개동영상보기 공포방 부정적인 평가는 전달에 비해 3. 무료섹스페티쉬 진돗개동영상보기 공포방 9%p가 상승한 56.3%였다.
 
 
한편 최근 추진설이 불거지고 있는 남북 정상회담과 관련해선 ‘북한의 핵포기 이후에 만나야 한다’는 응답과 ‘조건없이 만나야 한다’는 응답이 각각 48.3%와 47%로 팽팽했다.
전시작전통제권 환수 문제에 대해서는 ‘합의대로 추진해야 한다’는 응답이 49.3%, ‘환수 시기를 늦춰야 한다’는 응답이 36.6%였다.
 
아프가니스탄 지원 여부와 관련해선 ‘비군사적 지원에 한정해야 한다’는 응답이 64.8%로 가장 많았다. ‘개입하지 말아야 한다’는 응답이 19%로 그 뒤를 이었고, ‘전투병도 지원해야 한다’는 응답은 12.9%에 불과했다.
 
연구소 측은 ‘이같은 갈등유발적 이슈들을 정부가 일방적으로 추진할 경우 국내 정치쟁점으로 전환돼 소모적인 논쟁과 정치적 갈등이 유발될 가능성이 크다’고 밝혔다.
 
지난 24일 전국 성인남녀 800명을 대상으로 전화조사 방식으로 이뤄진 이번 여론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5%p였다.